아직은 이라고 더 이상 얘기하지 맙시다

“내 영혼의 아침밥상(내영아)” 둥글달님 이야기 2011. 2. 11. 11:51


아직은 이라고 더 이상 얘기하지 맙시다

 

얘기를 나누다 보면 종종 자신도 모르게 그런 말을 할 때가 있습니다.

아직은 아닌거 같다고...

그럼 언제가 될까요? 하면

그건 또 모르겠다고 합니다.

아직은 아니고 미래는 알 수 없고..

 

 

아직2.gif   

  

어떤 사람은 그게 인생이라고도 합니다.

 

하지만 알 수 없는 미래를 수동적으로 계속 기다리는 것이 인생이라면

그 인생은 실패한 인생입니다.

지금은 그 때입니다.

그때가 바로 지금입니다.

 

이제 더이상 아직은 이라고 미루지맙시다.

지금이라고 얘기 해 주세요.

 

지금이 바로 일할 때라고...

 

 

'둥글달님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를 쳐다보지도 않는 나무가  (1) 2011.03.15
사람이 희망의 실체다  (1) 2011.03.13
아직은 이라고 더 이상 얘기하지 맙시다  (2) 2011.02.11
간절하게 해봤냐?  (2) 2011.01.27
노력과 선택  (1) 2011.01.26
인간이라는 존재  (1) 2011.01.25
Posted by 내영아
댓글 2개, 가 달렸습니다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kingo.tistory.com BlogIcon 하늘엔별 2011.02.11 14:04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현재의 내가 미래를 결정하는 것이죠. ^^